[현대음악 걸작선] 스트라빈스키 봄의 제전을 즐기는 7가지 방법

2월 15일 토요일 오후 2시 | 강의 · 김성현

30,000원
배송비결제 무료배송
최소구매수량 1 개
최대구매수량 4 개

상품의 재고가 부족하여 구매할 수 없습니다.

2월 15일 토요일 오후 2시 | 강의 · 김성현

dd306405f568235071dd46949af9b05f_1579743985_8745.jpg
 

스트라빈스키의 <봄의 제전> 초연된 1913 5월은 흔히 현대음악의 출발점으로 꼽힌다.

당시 프랑스 파리 관객들은 러시아의 야만성과 원시성에 충격을 받고 통렬한 야유를 보냈지만,

1세기의 시간이 흐르면서 점차 20세기의 고전이 되고 있다.

현대의 고전이 되고 있는 작품을 보다 다양한 방식으로 즐길 방법은 없을까

 

본산이라고 있는 러시아 전통 발레(발레리 게르기예프),  서부 캘리포니아(마이클 틸슨 토머스),

영미 합작(레너드 번스타인과 런던 심포니), 청소년 댄스(사이먼 래틀과 베를린 ),

실험 영화(사이먼 래틀과 베를린 ), 프랑스 현대(피에르 불레즈),

대의 피아노(마르타 아르헤리치와 다니엘 바렌보임

최대한 다채로운 방식으로 즐겨보는 <봄의 제전시간이 것이다.

 
제작자 또는 공급자 상품페이지 참고
이용조건 상품페이지 참고
이용기간 상품페이지 참고
상품 제공 방식 상품페이지 참고
최소 시스템 사양, 필수 소프트웨어 상품페이지 참고
소유권 이전 조건 상품페이지 참고
청약철회 또는 계약의 해제·해지에 따른 효과 상품페이지 참고
소비자상담 관련 전화번호 상품페이지 참고

등록된 사용후기

사용후기가 없습니다.

등록된 상품문의

상품문의가 없습니다.

배송비 안내: 4만원 미만 2,500원 / 4만원 이상 무료배송


2시 이전으로 주문하신 제품은 당일 발송처리되며,

2시 이후 주문건은 다음날 발송처리 됩니다.